지눌의 신(信)

지눌의 신(信)

범부가 자신의 불완전성에도 불구하고 현재 있는 모습 그대로의 상태에서 앞으로 수많은 수행 단계들을 거쳐 도달해야 할 부처의 상태를 앞당겨 이미 자신의 것으로 긍정하는 용기라는 것이다.

지눌의 선사상, 길희성 지음, 소나무(동양사상문고), 2015(3쇄), p.58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w

Connecting to %s